대풍 :: '미국생활가이드' 태그의 글 목록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9 일광 절약시간은 3 8 시작해서 11 1 해제 됩니다.

·  In 2009, daylight time begins on March 8 and ends on November 1.

***
미국 동부에 사시는 분들경우 3 7 토요일 저녁

주무실  10시를 11시로 변경하면 됩니다
. ***

한국과의 시간차는 미국 동부 지역 14시간에서 13시간으로 그리고 로스앤젤레스와 샌프란시스코등 태평양 연안 서부지역의 시차는 17시간에서 16시간으로 변경됩니다. 미국동부시간으로 아침 8시인 경우 한국은 9시로 기억하시면 편합니다.


***봄철은 스프링이 튀겨나가면서 1시간 뒤로, 가을에는 FALL 떨어지다를 생각해 1시간이 앞당겨 집니다.***

Starting in 2007, daylight time begins in the United States on the second Sunday in March and ends on the first Sunday in November. On the second Sunday in March, clocks are set ahead one hour at 2:00 a.m. local standard time, which becomes 3:00 a.m. local daylight time. On the first Sunday in November, clocks are set back one hour at 2:00 a.m. local daylight time, which becomes 1:00 a.m. local standard time. These dates were established by Congress in the Energy Policy Act of 2005, Pub. L. no. 109-58, 119 Stat 594 (2005).


저작자 표시
신고

2009 일광 절약시간은 3 8 시작해서 11 1 해제 됩니다.

·  In 2009, daylight time begins on March 8 and ends on November 1.

***
미국 동부에 사시는 분들경우 3 7 토요일 저녁

주무실  10시를 11시로 변경하면 됩니다
. ***

한국과의 시간차는 미국 동부 지역 14시간에서 13시간으로 그리고 로스앤젤레스와 샌프란시스코등 태평양 연안 서부지역의 시차는 17시간에서 16시간으로 변경됩니다. 미국동부시간으로 아침 8시인 경우 한국은 9시로 기억하시면 편합니다.


***봄철은 스프링이 튀겨나가면서 1시간 뒤로, 가을에는 FALL 떨어지다를 생각해 1시간이 앞당겨 집니다.***

Starting in 2007, daylight time begins in the United States on the second Sunday in March and ends on the first Sunday in November. On the second Sunday in March, clocks are set ahead one hour at 2:00 a.m. local standard time, which becomes 3:00 a.m. local daylight time. On the first Sunday in November, clocks are set back one hour at 2:00 a.m. local daylight time, which becomes 1:00 a.m. local standard time. These dates were established by Congress in the Energy Policy Act of 2005, Pub. L. no. 109-58, 119 Stat 594 (2005).

저작자 표시
신고

그랜드캐년-미국여행

미국생활가이드 2008.09.25 10:29 Posted by 대풍
세계 7대 불가사의 중의 하나인 그랜드 캐년은 자연의 위대함과 신비로움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다. 그랜드 캐년은 4억년이 넘는 세월동안 콜로라도 강의 급류가 만들어낸 대협곡으로 446Km에 걸쳐 펼쳐져 있고, 해발고도가 2,133m에 이른다. 미국 애리조나주에 자리잡고 있는 국립공원으로 미대륙의 광활함을 여실히 보여주는 세계적 명성의 관광지이다.

                                    
OLYMPUS OPTICAL CO.,LTD | u10D,S300D,u300D | Normal program | Pattern | 1/250sec | F/8.8 | 0.00 EV | 5.8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0000:00:00 00:00:00
                                 그랜드 캐년  9/21/08  촬영 이현기기자
OLYMPUS OPTICAL CO.,LTD | u10D,S300D,u300D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8.8 | 0.00 EV | 5.8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 0000:00:00 00:00:00
                                   그랜드캐년 9/21/08 촬영 이현기기자

Climate Overview for the Grand Canyon Region

With an elevation spanning from around 2000 feet to over 8000 feet (760-2440m), the Grand Canyon area experiences a variety of weather conditions. This weather variety includes cold winters and mild pleasant summers, moderate humidity, and considerable diurnal temperature changes at the higher elevations, with hot and drier summers at the bottom of the Grand Canyon along with cool damp winters. Summer thunderstorms and winter snowfall adds to the weather variety in this region. 

Summer

Summer temperatures on the South Rim, at 7000 feet (2135 m), are relatively pleasant with high temperatures generally in the 80s (27-32°C) (with temperatures typically warming to over 100 degrees (>38°C) at the river near Phantom Ranch (2400 feet/762m). North Rim summer high temperatures are typically cooler than the South Rim due to increased elevation (8000 feet/2440 m), with highs typically ranging in the 70s (21-26°C). Overnight lows can still drop near to below freezing occasionally on the North Rim, although typically low temperatures range from the 40s and 50s (4-15°C) at the South Rim to the 60s and 70s (16-26°C) at Phantom Ranch. Summer thunderstorms frequently occur during July, August, and early September with the potential for torrential rains, frequent lightning, and sudden flash floods. These thunderstorms are extremely variable in intensity and location and occur mainly between the hours of 11 a.m. and 6 p.m. Some of these storms can reach severe levels, with large hail, damaging winds, and occasionally even a tornado.

Fall

The summer heat gives way to a cooler but nonetheless pleasant fall period with average high temperatures gradually falling from the 60s (16-21°C) in September through the 50s (10-15°C) by November along the Rim, and from the 90s (32-37°C) in September to near 70 (21°C) by November along the river. Low temperatures will typically fall below freezing on the Rim, but still remain in the warm 50s and 60s (10-21°C) along the river. The summer rains typically diminish in mid September with a drier fall period the norm with fewer days of precipitation. However, late summer thunderstorms or early winter snow storms have been known to take place during this transition season, making for sudden changes to the weather.

Winter 

Winter conditions on the South Rim can be extreme. Be prepared for snow, icy roads and trails, and possible road closures. Winter weather typically begins by November and becomes well entrenched by December and January, with frequent light to moderate snows and increasingly colder weather. Low temperatures are generally in the teens along the Rim; however afternoon high temperatures still average in the 40s (4-9°C), due to the amount of sunshine the area receives. Along the river, cold air typically becomes trapped in the canyon leading to high temperatures only in the 40s and 50s (4-15°C) and low temperatures in the 30s and 40s (-1C-+9°C). Even with all of the winter sunshine, significant snowfall can be expected during the winter with an average snowfall of 50 to over 100 inches (1.3-2.5m) per year on the Rim, and occasionally snow will make it even to the river. Between storms, when dry high pressure builds in, winds become light, and fresh snow cover is on the ground, minimum temperatures can plummet, especially on the Rim, with sub-zero temperatures likely. Snow continues to be possible at the higher elevations through April. During the winter and early spring months, fog occasionally forms due to radiational cooling from snow cover on the ground. However, this fog usually breaks up quickly by morning.

Spring

By mid-April, winter weather usually begins to break, and although snow is not uncommon in May, warm spells become more frequent. The winter cold gives way to a warming and pleasant spring period with average high temperatures gradually rising from the 50s and 60s (10-21°C) in April through the 70s to 80s (21-32°C) by June along the Rim, and from the 80s (27-32°C) in April to near 105 (41°C) by June along the river. Low temperatures will typically fall below freezing on the Rim in April and May and warm into the 40s (4-9°C) by June, with low temperatures from the 50s (10-15°C) in April to the 70s (21-26°C) by June along the river. Spring is typically breezy to windy with winds occasionally gusting over 40 mph (18 m/s) and dry with little precipitation occurring in May and early June. Due to the very dry airmass typical of the late spring months, late season frosts and freezes are still a possibility, with sub freezing temperatures being recorded as late as July at the North Rim. Snowfall has been reported as late as the middle of June.

http://www.nps.gov/grca/

                                                                            자료제공 워싱톤 샤프여행사

신고

'미국생활가이드' 카테고리의 다른 글

SHENANDOAH NATIONAL PARK의 단풍준비 9/29/08  (0) 2008.10.07
Philadelphia -China town 9/27/08  (0) 2008.10.06
그랜드캐년-미국여행  (0) 2008.09.25
WASHINGTON D.C. 길 찾기  (0) 2008.09.19
롱우드가든-미국여행  (0) 2008.09.18
마운트 버논-미국여행  (0) 2008.09.18

롱우드가든-미국여행

미국생활가이드 2008.09.18 21:06 Posted by 대풍
'롱우드 가든'은 뉴욕에서 남쪽으로 230km쯤 떨어진 필라델피아에 자리하고 있었다. 
300년이 넘는 긴 역사를 지닌 곳으로, 1700년대에 피어스 가문의 두 형제가 
여러 종의 나무를 모아 심으며 '피어스 공원'이란 이름으로 시작되었다. 
그러다가 1906년 세계적인 부호인 '피에르 듀폰'이 벌목될 위기에 처한 
나무를 구하기 위해 이곳을 구입하게 되었다.
뜻이 있고 재력이 있는 한 사람의 힘으로, 사라질 뻔 했던 '피어스 공원'이'롱우드 
가든'이라는 이름으로 다시 문을 열게 되었다. 
듀폰은 피어스 공원의 전통에 따라 모든 이에게 개방하여 좋은 휴식과 즐거움, 
그리고 교육의 산실로 만들었다.
 
                                         워싱톤샤프여행사 자료제공
신고

'미국생활가이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랜드캐년-미국여행  (0) 2008.09.25
WASHINGTON D.C. 길 찾기  (0) 2008.09.19
롱우드가든-미국여행  (0) 2008.09.18
마운트 버논-미국여행  (0) 2008.09.18
미국소개  (0) 2008.09.13
워싱톤디시 관광  (0) 2008.09.13

마운트 버논-미국여행

미국생활가이드 2008.09.18 21:06 Posted by 대풍

마운트 버논
 소요시간  : 2시간
마운트 버논은 워싱턴이 22살부터 67세에 서거할 때까지 보낸 곳이다. 실제로 45년중 20년은 혁명전쟁과 초대대통령으로 일하기 위해 다른 곳에서 살았다. 현재 여기에는 워싱턴이 살던 맨션, 그의 무덤, 박물관등이 있다. 맨션에는 그가 생전에 쓰던 책상, 의자가 진품 그대로 보존되어 있으며, 그가 운명하였던 침대도 그대로 있다. 그의 서재에 선풍기 의자란게 있었는데, 의자에 앉아 발로 패달밟아 큰 부채를 부치는 것으로 워싱턴은 그 의자에 앉아 독서를 하곤 했다 한다. 
                                    자료: 워싱톤 샤프여행사제공
신고

'미국생활가이드' 카테고리의 다른 글

WASHINGTON D.C. 길 찾기  (0) 2008.09.19
롱우드가든-미국여행  (0) 2008.09.18
마운트 버논-미국여행  (0) 2008.09.18
미국소개  (0) 2008.09.13
워싱톤디시 관광  (0) 2008.09.13
워싱턴 DC. 루레이 동굴  (0) 2008.09.13

워싱톤디시 관광

미국생활가이드 2008.09.13 21:13 Posted by 대풍
워싱턴 DC
             



알링턴 국립묘지, 링컨 기념관, 제퍼슨 기념관, 
한국전 참전 기념비등 관광
중식
백악관, 국회의사당,스미소니언 박물관중 자연사 박물관 
또는 우주항공 박물관등 관람



















백악관---
전세계의 중요한 일들이 결정되고 벌어지고 있는 백악관. 대통령의 관저로도 사용되고 있는 백악관은 미국 역대 대통령과 그의 가족의 개인적 삶의 흔적들이 남아 있는 곳.

특별한 일이 없는 한 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아침 10시부터 12시까지 내부를 볼 수 있는 무료 관람이 있다. 아침 일찍 서두르지 않으면 제한된 입장객 수로 인하여 관람을 할 수 없게 된다. 입장권은 15st과 펜실바니아 Ave사이에 있는 Visitor Information 센터에서 교부.

케네디센터---
1971년에 문을 연 케네디 센터는 아름다운 포토맥 강변을 바라보고 있다. 콘서트, 발레, 오페라, 뮤지컬 등을 5개의 극장에서 공연하고 있으며, 거의 매일 밤 'American Film Institute'의 극장에서 여화가 상영된다. 무료 가이드 투어도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 사이에 할 수 있다.

스미소니안박물관
여러개의 박물관으로 구성된 스미소니안 박물관은 워싱턴 디시의 몰 주변에 위치하고 있다. 스미소니안 기구를 대표하는 성 모양의 스미소니언 정보 센터에 가면 박물관에 대한 자세한 지도와 프로그램을 얻을 수 있고, 비디오를 통해 정보를 얻을 수도 있다.

The most prominent landmark in Washington, DC,  the Washington Monument, stands as the centerpiece of the National Mall.  At 555 feet tall, it towers over the skyline as the tallest structure. Authorized by Congress in 1833 and designed by architect Robert Mills, construction began in 1848.  In 1854, with the Civil War looming, construction halted for almost 25 years.  It took until 1878 for building to resume under the auspices of the U.S. Army Corps of Engineers.  Marble from two different quarries was used, resulting in a change of color about one-third of the way up.  The exterior of the obelisk was finally completed in 1884.  President Chester A. Arthur dedicated the landmark in 1885.  The interior opened to the public in 1888.  Today, an elevator takes visitors on the 70 second trip up to the 500 foot landing for magnificent views of the city.  Open: April to September from 8 a.m. until 11:45 p.m., and from 9 a.m. until 4:45 p.m. the rest of the year.  Free tickets for a timed entrance are available at the ticket kiosk on15th Street near the base of the monument.  Visitation can be heavy and ticket lines can be long.  Advance tickets are available for a service charge through Ticketmaster of  Washington, DC. Admission: Free  Metro Stop: Smithsonian  Links: National Park Service Washington Monument   
http://www.seewashingtondc.net/washmon.htm

This grand memorial to Abraham Lincoln overlooks the Reflecting Pool, Washington Monument and U.S. Capitol. It is located on 107 acres in Potomac Park.  The memorial was built 1914–17. The building was designed by Henry Bacon and styled after a Greek temple. It  has 36 Doric columns representing the states of the Union at the time of Lincoln's death. Inside the building is a 19-foot marble statue of the 16th president by Daniel Chester French and two murals by Jules Guerinnside and inscriptions of his Second Inaugural Address and the famous Gettysburg Address.  Open: Daily except Christmas. Park ranger in attendance 8 a.m.-midnight. Admission: Free  Metro: Foggy Bottom-GWU.  Related Links: Lincoln Memorial Homepage
http://www.seewashingtondc.net/lincoln.htm

                              자료제공: 워싱톤 샤프여행사   http://www.stourusa.com
신고

워싱턴 DC. 루레이 동굴

미국생활가이드 2008.09.13 16:46 Posted by 대풍

루레이 동굴
 소요시간  : 1시간 30분
셰넌도어 국립공원의 본부인 루레이 읍 근처에 있다. 총면적 26㏊로, 1878년에 발견되었다. 이 동굴들은 수백만 년에 걸쳐 산이 포함된 지하수가 석회암과 이암으로 된 지층에 스며들어 형성되었다. 산을 함유한 진흙은 종유석이나 석순을 침식하여 모양을 바꾸었다. 후에 진흙이 물에 씻겨나가자, 이전에 침식으로 인해 변형된 모양으로 서 있는 종유석 옆에 새로 자란 종유석이 서 있게 되어 여러 색조의 종유석, 석순, 석주, 작은 폭포 모양의 석회암이 장관을 이루게 되었다. 이 동굴들은 9~43m 높이의 여러 동굴로 이루어져 있는데, 간접조명이 설치되어 있으며 복도·계단·다리들로 동굴과 동굴이 연결되어 있다. 내부온도는 항상 12℃를 유지하고 있다.



                               자료제공 : 워싱톤 샤프여행사 http://www.stourusa.com

신고

Today's KORUS House English class is an article about Chuseok, one of Korea's biggest traditional.....

“북, 외국인에게도 전기고문·물고문”

탈북인 마영애 씨가 뉴욕 북한유엔대표부 앞에서 시위를 하고 있다. 사진 제공: 마영애 K081617FE-HK.mp3 00:00/00:00 미국에서 탈북인으로 인권운동을 펼치고 있는 마영애 씨는 ‘미국 대학생으로 북한 관광 갔다..

탈북인 마영애 씨, 미국서 보는 북한의 현실

마영애 씨(오른쪽에서 세번째)가 뉴욕에서 북한 5차 핵실험을 규탄하는 시위를 하고 있다. 사진 제공: 마영애 씨 00:00/00:00 탈북인으로 미국에서 북한인권운동을 펼치고 있는 마영애 씨는 북한이라는 나라는 너무 비참하고 ..

통일문화산책(남북한 복날 풍경)

평양 신흥단고기집에서 판매하고 있는 단고기장(보신탕)과 개고기로 만든 수육을 평양주민들이 먹고 있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제공 00:00/00:00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통일문화산책 진행에 이현기입니다. 우리 조상들이 남겨준 ..

통일문화산책(광복의 달 8월, 해방의 달 8월)

부산 중구가 제72주년 광복절을 기념해 광복로를 태극기 거리로 꾸몄다. 중구는 다음 달 1일까지 태극기 1천여기를 광복로 일대에 전시할 예정이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00:00/00:00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통일문화산책 진행..

2015년 시애틀 탈북자 통일 선교 대회 특집 1부:나는 보았네
뉴저지 정성호 원로목사의 신간
뉴저지 정성호 원로목사의 신간
뉴저지 정성호 원로목사의 신간
세계평화를 위한 중대한 제언-뉴욕 서병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