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풍 :: '신디 송' 태그의 글 목록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저자 송영희 1935 부산에서 태어났고, 현재 워싱톤 디시 인든 메릴랜드에 살고 있다. 그녀의 회고록은 2009 BAMBOO HEART라는 제목으로 미국에서 먼저 출간된 바 있다.
(책에 관한 문의는 john_lee_rfa@hotmail.com)

신디와
애플즈 활동했던 가수 송영희의 영화같은 인생을 그린 자서전. 그녀는'진짜' 동남아 순회공연을 다니고, 워커힐 호텔에 스카우트 되어 무대에 오르고, 8 무대에서 A등급 쇼를 주도했던 실력파 가수였다. 전쟁 중인 베트남에 공연차 들렀던 송영희는 그곳에서 NBC 종군기자였던 네슨을 만나 결혼에 골인한다. 이후 백악관을 드나들고, 워싱턴의 사교계에서 에스티 로더, 헨리 키신저, 수많은 한국의 정치·경제계 저명인사들과 어울리게 된다.

          송영희(왼쪽)씨가 1974 백악관 공식 만찬에서
             제럴드
포드 미국 대통령과 춤을 추고 있다.


『신디, ! 신디』에는 힘들었던 어린 시절, 화려했던 가수생활, 백악관에서 제럴드 포드 대통령과 함께한 댄스로 미국 전역에서 유명인사가 일화, 소설가 커트 보네거트의 아내이자 사진작가인 크레멘츠와의 헤프닝, 에스티 로더, 안소니 , 앤디 워홀, 김영삼 대통령, 헨리 키신저 등과의 흥미진진한 이야기들이 시종일관 펼쳐진다. 굴곡 많은 그녀의 인생사는 비슷한 시기를 살아온 이들에게 공감과 향수를, 젊은 층에게는 역사와 운명을 함께해온 윗세대의 삶을 생생하게 느낄 있게 하는 기회가 것이다.

 

: 송영희

1935 부산에서 태어났고 현재 워싱턴 메릴랜드에 거주하고 있다.그녀의 회고록은 2009 BAMBOO HEART라는 제목으로 미국에서 먼저 출간되었다. 전문작가가 아닌 그녀가 20년이라는 시간을 들여 영문 회고록을 집필한 이유의 중심에는 그녀의 아들 에드워드가 있었다.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 〈본 얼티메이텀〉, 〈브레이브 원〉 등의 영화 제작에 카메라맨으로 활약한 아들 에드워드에게 '한국'이라는, 그리고 '엄마'라는 뿌리의 흔적을 남겨주고 싶었던 것이다.

일제 강점기와 6·25 전쟁, 4·19 혁명, 베트남 전쟁을 관통하면서 그녀의 삶은 변화에 변화를 거듭했다. 홀어머니와 동생들을 책임져야 했던 어린 가장, 시대를 풍미한 가수, 전쟁 속에서 국적을 뛰어 넘는 사랑에 빠진 여인, 누구보다 독립적인 여류 사업가까지 그녀는 영화보다 영화 같은 삶을 살았다. 쉽지 않았던 , 유난히 거대한 원을 그린 책을 통해 한국으로 돌아온 그녀는 이렇게 소회를 밝힌다.
"가슴이 벅차오릅니다. 비로소 저의 존재가 의미롭게 고국으로 회귀한 기분이 들어요." 

서문 기복 많은 삶의 여정에 대한 찬사 _ 론 네슨 (전 NBC 기자, 제럴드 포드 전 미국 대통령 대변인)
프롤로그 대나무 같은 마음

목차-------
01. 영국 공주, 영희(英姬)
02. 빼앗긴 땅에 자라는 대나무
03. 나가이 에이키
04. 거대한 용이라는 이름의 아버지
05. 여자의 머리카락에는 삶이 있다
06. 클럽의 오르간 연주자가 되다
07. 대박이 터진 첫 무대
08. 전쟁, 헤로인, 레즈비언 그리고 폐결핵
09. 깊어가는 밤의 빛과 그늘
10. 여자가 되는 것이 즐거워?
11. 신디, 동남아 순회공연을 떠나다!
12. 천국을 넘어, 사선을 넘어
13. 쇼핑 천국 홍콩으로
14. 사이공에서 운명의 남자를 만나다
15. 저는 결혼이 아주 겁이 납니다
16. 결혼은 하나의 시작에 불과하다
17. 사람과 사람 사이, 그 차이
18. 지상 최대의 선물, 에드워드
19. 영희, 백악관 공식 만찬에 가다
20. 어항 속에 갇힌 여자들
21. 올해의 운세
22. 길이 끝나자, 길이 시작되었다
23. 달을 향해 쏘아라
24. 여자의 집은 성이다
25. 어머니의 장례식

저작자 표시
신고

Today's KORUS House English class is an article about Chuseok, one of Korea's biggest traditional.....

꽃제비 출신 탈북 청년을 만나다

꽃제비 출신 탈북 청년을 만나다 워싱턴-이현기 leeh@rfa.org 2017-06-21 인쇄 공유 댓글 이메일 장대현학교 학생들과 브니엘고등학교 학생들이 파주시 도라전망대에서 개성시를 바라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K0..

북한 해외 근로자들의 삶 (3)

도문경제개발구 안에 있는 조선공업원(북한공단)에서 일하는 북한 여성 근로자들이 점심식사를 마치고 일터로 돌아가고 있다. 사진-(사)코리아선진화연대 제공 00:00/00:00 동남아 일원에서 노동자로 일하다 몇 해 전 남한으로 ..

북한 해외 근로자들의 삶 (2)

몽골의 봉제공장에서 근무하고 있는 북한 노동자들. 사진-북한인권정보센터 이승주 연구원 제공 00:00/00:00 동남아 일원에서 근로자로 일하다 몇 해 전 남한으로 망명한 심 모 씨는 북한 해외 노동자는 지옥과도 같은 감시와 ..

북한 해외 근로자들의 삶 (1)

돈벌이를 위해 러시아 연해주로 몰려든 북한 건설노동자들이 블라디보스토크 중심 레닌 거리의 한 상가 건물 보수 공사장에서 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00:00/00:00 동남아 일원에서 근로자로 일하다 몇 해 전 남..

2015년 시애틀 탈북자 통일 선교 대회 특집 1부:나는 보았네
뉴저지 정성호 원로목사의 신간
뉴저지 정성호 원로목사의 신간
뉴저지 정성호 원로목사의 신간
세계평화를 위한 중대한 제언-뉴욕 서병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