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풍 :: 대풍 (2 Page)

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안재철 이사장이 지난 2015년 6.25를 맞아 백악관 앞에서 사진을 전시하고 있다.
안재철 이사장이 지난 2015년 6.25를 맞아 백악관 앞에서 사진을 전시하고 있다.
사진제공 : 월드피스 자유연합

지난 16년간 한국과 미국 등 국내외에서 ‘생명의 항해 6.25전쟁 사진전’을 펼치고 있는 ‘월드피스 자유연합 안재철 이사장’이 올해 4월 27일부터 29일까지 버지니아주 소재 노폭에서 4천여 명의 나토 회원국 회원들이 참가한 노폭 나토 행사에 6.25전쟁 사진전을 갖는다고 자유아시아방송과 회견에서 밝혔습니다. 안 이사장은 트럼프 대통령이 작년 11월 한국국회서 연설한 것에 대해 감사 편지를 작년 말 보냈는데, 지난 3월 27일 자로 된 트럼프 대통령의 답장을 받았다면서 특별히 북한의 핵 위협으로부터 미국을 어떻게 지킬 것인가! 그 얘기는 바로 대한민국을 지키는 얘기와 연결이 되어 있어 더 열심히 활동해야겠다는 확신을 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목요대담 오늘은 노폭 NATO 축제에서 6.25전쟁 특별사진전을 갖는다는 소식 안재철 이사장으로부터 전해 듣습니다.


먼저 언제부터 언제까지 행사하시는지요.


: 4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 동안 NATO 축제라고 미국 버지니아주 노폭(Norfolk, Virginia)에서 매년 행사를 합니다. 유럽 나토 회원국에서 올해 한 4천 명 정도가 참석하거든요. 맥아더 장군 기념관이 주요 행사 장소 중의 하나인데, 저희가 맥아더 장군 기념관에 6.25전쟁 사진전을 공식행사에 하나로 저희가 전시를 합니다. 그 이유 중의 하나가 6.25 때 대한민국을 지원했던 67개국 중에 나토 회원국들이 거의 다 들어가 있어 행사 참여에 큰 의미가 있기도 합니다. 이 행사 전 4월 25일이 안작 데이.ANZAC Day(Australian and New Zealand Army Corps) 라고 오스트레일리아와 뉴질랜드 현충일 이거든요. 그 행사를 미국에서 매년 맥아더 장군 기념관에서 하는데 이 행사에도 저희에게 요청이 와서 호주하고 뉴질랜드가 6.25 때 대한민국을 지원했던 나라여서 사진전을 나토 페스티발 행사에 앞서 먼저 행사를 합니다. 23일까지는 다 설치를 합니다


어떤 내용이 전시 됩니까?


: 대한민국의 건국, 1950년 6월 25일부터 휴전협정이 됐던 1953 년 7월 27일까지의 6.25 전쟁의 전체 전개 과정을 보여주는 사진으로 설명은 한글과 영어로 준비되어 있습니다. 그 내용은 단순히 전쟁 중에 싸우는 모습 그런 것보다는, 저희는 전쟁의 이면 중에서 군인들이 피난민, 민간인들을 구출하기 위해서 그리고 전쟁의 와중에서도 교육하는 그런 휴머니즘에 초점을 맞춘 사진으로 전쟁의 고통을 어떻게 이겨 냈고, 대한민국의 오늘의 발전된 모습을 만들기 위해서 미군들이 어떤 많은 희생이 있었나를 보여주는 내용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이렇게 미국서 갖는 6.25 전쟁 사진전의 의미가 있다 면은요.

kor_war_pictures_b
지난 2015년 7월 미 국회의사당 앞에서 한국전 사진을 전시하고 있다. 사진제공 : 월드피스 자유연합


: 제기 특별히 이런 행사를 미국에서 하는 가장 중요한 이유는 미국 사람들조차도 전쟁 와중에 미국인들이 어떻게 사람들을 살리기 위해서 노력을 했는지 그리고 그 와중에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서 교육을 하고 이런 데까지, 전쟁만이 아니라 소위 민사작전이라고 하지 않습니까? 그게 얼마나 큰 도움이 되는지를 알게 해서 저는 영어로는 그렇게 미국 사람들한테 얘기합니다. I'd like to Give the American pride, honor and confidence as American to all of the American through our Korean war display 저희가 육이오전쟁 사진전과 6.25 전쟁 당시 대한민국을 지원했던 많은 나라의 국기 전시를 통해서 미국인들에게 그들조차도 모르던 미국인들의 자부심 그리고 명예, 미국인이라는 확신, 자신감을 미국인들에게 심어 주고 싶다는 설명을 하곤 합니다


그동안 어디 어디서 전시회를 했습니까?


: 지금까지 전시회를 그동안 5천 번 정도 했어요. 특히 한국에서 전시를 제일 많이 했습니다. 전국 방방곡곡에 다 다녔지만, 해외 경우는 태국에 한번 갔었고, 그리고 미국은 하와이에서는 태평양사령부 함께 그리고 하와이 와이키키해변, 이승만 대통령이 다니셨던 한인감리교회에서도 전시했고, 미국 본토에서는 워싱턴 D.C.에서 전시를 많이 했었고, 작년 12월에는 뉴욕 맨하튼 브로드웨이, 메이시 백화점 앞에서 해서 아주 반응이 뜨거웠습니다. 특별히 맥아더 장군 기념관 있는 버지니아주 노폭시는 한국 사람들한테는 일종에 성지가 되야 한다고 저는 생각을 합니다. 대한민국을 지켜줬던 전쟁 영웅이지요. 특별히 맥아더 장군 기념관에는 저희가 매년 이렇게 나토 페스티발에 행사에 가는 것만이 아니고, 6.25 전쟁이 발발하면 6월 25일 전후로 그리고 인천상륙작전 있었던 9월 15일, 서울 수복 작전이 있었던 9월 27일 해서 1년에 여러 차례 노폭시에서 전시를 많이 하고 있고, 앞으로 계획은 미 전국을 순회 하는 게 계획인데.


몇 년 동안 6.25 사진 전시회를 해오고 계십니까?


: 제가 이 활동을 지난 16년을 해 왔습니다. 미국 사람들이 특히 미국 젊은 세대들도 모르고 있는, 전쟁이 단순히 싸우는 것만이 아니라 그 나라를 지켜 줌으로써, 미국이 자유 민주주의 국가 체제 수호를 위해서 그리고 사람의 인권, human rights라고 하지 않습니까? 사람의 인권을 지켜 주고 사람이 사람답게 살 수 있게 하는데, 그것을 지켜 주기 위해서 미군이 하는 것이지만, 결국 미국인들이 같이 지켜주는 것이거든요. 그래서 미국 젊은 세대에게 미국 사람들이 하는 자기 헌신을 통해서 희생을 통해서 미국이 지켜 주고 있는 세계의 자유에 대한 확신을 주고 자 해서 계속 활동을 할 예정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에게 한국에서 연설한 것에 감사 편지 보냈다고요.


: 미국의 정책에 대해서 한국 가서 연설해 주시고 우리가 이런 전시를 한다. 이런 얘기를 쭉 하고 아메리칸 휴머니즘을 홍보하기 위해서 우리가 노력하고 그런 감사한다는 얘기, 대통령하고 부통령에게 보냈어요.


그리고 트럼프대통령으로부터 답장도 받으셨다고요.


: 지난 3월 27일 자로 된 트럼프 대통령의 편지를 받았습니다. 그 내용에는 특별히 북한의 핵 위협으로부터 미국을 어떻게 지킬 것인가! 그 얘기는 바로 대한민국을 지키는 얘기와 연결이 되어있는데요. 또 미국의 무역정책을 통해서 미국을 지키는 일은 결국 한국에도 연결이 되고 있고, 인권문제와 그 사회 구성원들을 지키기 위한 노력을 지원하겠다는 얘기는 바로 인권문제까지도 거론하셨습니다. 그래서 저희는 그 편지를 보고 저희 활동에 대해서 더 고무돼 있고, 이 활동을 더 열심히 해야겠구나 하는 그런 확신을 하게 되었습니다


목요대담 오늘은 노폭 NATO 축제서 6.25전쟁 특별사진전을 갖는다는 소식, 안재철 이사장과 전화 회견을 통해 알아봤습니다. 지금까지 인터뷰에 RFA 이현기입니다.


북한 주민에게 쌀과 USB보내기 행사를 펼치고 있다. (왼쪽 김용화 씨, 오른쪽 정광일 씨)
북한 주민에게 쌀과 USB보내기 행사를 펼치고 있다. (왼쪽 김용화 씨, 오른쪽 정광일 씨)
사진제공: 노체인

탈북난민인권연합과 사단법인 큰 샘, 노체인 등 탈북 단체가 지난 2016년부터 페트병에 쌀을 담아 2년 동안 꾸준히 바다를 통해 보내는 쌀이 일부 북한 주민의 굶주림과 외부소식 갈증을 해소한다는 소식들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노체인 정광일 대표는 오는 17일 행사에는 북한 체제와 비참한 인권실태 등을 비판한 더 월 영화, 북한 일반 주민들은 보지 못한 남한 가수들이 북한에서 한 공연한 것 등 다양한 소재의 내용을 USB 담아 보낸다고 자유아시아방송과 회견에서 밝혔습니다.


목요대담 오늘은 북한에 쌀과 USB를 바다 통해 보내기에 관해 노체인 정광일 대표와 전화 회견 통해 알아봅니다.


언제부터 행사 하셨나요.


: 저희가 작년부터 계속 진행해 왔습니다. 월 2회씩 물때를 맞춰서 조류에 따라 보냅니다. 정확히 북한으로 가고 또 쌀 만 보내는 것이 아니고 USB에 여러 가지 영상들을 넣어서 보냈고요.

the_wall_movie_305
북한 체제와 비참한 인권실태 등을 비판한 영화 '더 월'의 포스트. 사진제공: 노체인


지난 2일 행사에 구충제도 포함했다고요.


: 귀순 병사 오청성 씨가 DMZ 넘어오다 총격을 받으며 넘어와 그 수술을 하는 과정에 기생충이 많이 나온 것이 많이 부각이 되다 보니까 여러 교회나 선교단체들이 이야기 하고 그리고 또 일부 개인 약사들이 구충제를 저희한테 후원했습니다. 그래서 구충제도 넣었고요. 그렇게 넣어서 월 2회차씩 지속해서 하는 행사인데, 4월에는 2일 날 하고요 17일 할 겁니다. 그렇게 준비하고 있습니다.


쌀을 어떻게 보냅니까?


: 쌀 보내는 방법은요. 바다를 통해서 보내는데요. 아무 때나 보내는 게 아니거든요. 왜냐하면, 조류에 따라 보내다 보니까 보름 아니면 그믐에 맞춰서 보내거든요. 뭘 2회만 보낼 수 있습니다. 최대 물이 들어와 다시 빠질 때 그때 바다에 던져 넣습니다. 그 물에 빠져나가면서 (우리가 한 섬에서 하고 있거든요) 가깝게는 북한 연안 옹진 해주 청단까지 갑니다. 이번처럼 물 때가 좋을 때는 북한에 6시간이면 도착하고요. 늦으면9 시간 정도 걸려 도착합니다.


오는 17일 행사에 USB에 담길 내용은.


: 오는 17일 보낼 내용물 작업을 했는데요. 트럼프 대통령의 한국 국회 연설, 인천상륙작전 영화, 특히 이번에 더 월 (북한체제와 비참한 인권실태 등을 당도 높게 비판한 영화로 아일랜드의 권위 있는 영화제 중 하나인 제 26회 갤웨이 영화제에서 최고 인권영화상수상) 그걸 이번에 새로 또 구해서 이번엔 넣었고요. 그리고 남한 가수들이 북한에서 한 공연한 것, 일반인들이 볼 수가 없거든요. 북한에선 상영 자체를 안 했고요. 그래 영상은 그때그때 다르지만 다양한 걸 보내고 있습니다.


북한 내부에서 남한 가수들의 북한 공연에 관해 들으셨나요.


: 지금 국경 전선에서 전화 통화가 되다 보니까. 여러 가지 이번에 남한 가수들 공연에 대해서도 북한사람들 동향도 들어봤는데요. 북한에서는 어떤 가수들이 누구누구 가수가 왔는지 잘 모르고 있더라고요. 그리고 그거에 대해서도 크게 남한에서 엄청나게 선전하지만, 북한에서는 전혀 남한 가수들이 온 데 대해서 그렇게까지 호응이 크지 않더라고요.


북한 주민들이 요청하는 것은 무엇입니까?


: 저희가 예전 같으면 드론을 통해서도 보냈고 다른 통로를 통해서 더 많은 걸 보냈지만, 지금은 조금 힘들어서 몰래 다른 경로를 통해서 보내고 있지만, 북한에서는 사람들이 워낙 볼거리가 없다 보니까 한국의 드라마나 영화 같은 것도 좋아하고 또 북한 사람들은 지금 현재는 중국산 태블릿 PC 같은 것도 많이 요구하더라고요. 그걸 어떻게 더 많이 보낼 수 보내 줄 수 없냐고! 그래서 저희가 지금 작업을 하고 있는데 북한도 예전과 많이 달라졌습니다. 그러다 보니까 북한 사람들이 수준이 많이 높아졌다고 봐요.


북한 주민들이 생각보다는 IT 기기들 이용에 상당히 수준이 있다고요.


: 생각보단 북한 주민들이 노트북도 필요해서 달라고 하는 사람들도 많고, 그러다 보니까 우리가 생각했던 것보다는 수준이 많이 달라졌어요. 최근에 저희가 와이파이 기기를 몇 대 반입 시겼거든요. 북한의 인터넷 확산을 시키기 위해서요. 그런데 그걸 다룰 줄 알더라고요. 저희 생각에는 웬만한 사람들은 와이파이를 접속하기가 힘들 건데 하고 생각했는데 그걸 접속을 했더라고요.


북한에 와이파이 기기를 보냈다고요.


: 국경선 주위에서는 와이파이가 가능합니다. 왜냐하면, 통신기지국 기반으로 쓰는 와이파이거든요. 중국에서 쓸 수 있는 와이파이 기기를 북한으로 들여보내면, 와이파이 기기 하나 가지고 여러 명이 접속할 수가 있지요. 주변 거리가 멀지 않으니까요. 그리고 중국에서도 1년간 요금이 우리 돈으로 20만 원 정도 나오거든요. 내륙에서는 안 되지만 국경선 주위에서는 와이파이 접속이 가능합니다.


일부지만, 북한에서도 인터넷 연결 가능하다고요.


: 일반적으로 접속하는 것을 알려 주지요. 저희는 북한에서 페이스북을 접속시키려고 하는데 안되거든요. 근데 중국에다 차단해버립니다. 북한에서 페이스북 연결을 좀 확산시켜 오려고 했거든요. 트위터 라든가 이거 좀 하려고 했는데, 중국이 페이스북 등 못하게 막아버려 구글도 검색할 수 없고 그러니까 중국 인터넷 접속 해서 거기서 볼 수 있는 네이버 다음 등에 접속해서 볼 방법에 대해서 간단하게 저희가 영상을 만들어서 보내 준 게 있거든요. 방법에 대해서요.


중국에서 탈북자 단속이 강화됐다면서요.


: 지금 말이 아닙니다. 김정은이 방중한 다음 탈북자 검거에 나서 가지고요. 중국에서 많은 탈북자가 잡혔고요. 지금 현재 우리 단체도 연길에 탈북자 두 명이 있는데 데리고 올 수가 없습니다. 너무 단속이 심하고 대부분이 검색에 걸려서 다 잡혀서 북송되고, 잠깐은 안가에다 숨겨놓고 행동을 조심하게 하고 몇 개월 지난 다음 데려오려고요. 탈북자 단속이 너무 심합니다


5월 26일 워싱턴 디시 방문해 HRNK와 같이하는 행사도 있다고요.


: HRNK와 같이하는 행사인데 저희가 여기(한국)에서 북한정치범수용소 피해자 가족들10명을 조사 했습니다. 그중에 부인이 정치범 수용소에 잡혀 가 있는 사람, 아들이 잡혀가 있는 사람, 그중에 기독교에 접했다고 잡혀 간 사람, 탈북했다고 잡혀 간 사람, 국군포로 가족이 두 명이나 있습니다. 그런데 특히는 이번에 북한 당국에서 정치범 수용소에 갇힌 사람들의 사진이 나왔습니다. 4명의 사진이요. 그 사진을 자료집에 첨부해서 북한 당국의 이 사람들을 생사를 확인하는 청원을 UN에 내려고 합니다.


목요대담 오늘은 북한에 쌀과 USB를 바다 통해 보내기에 관해 노체인 정광일 대표와 전화 회견 통해 알아봤습니다. 진행에 RFA 이현기입니다.


경남 통영서 통일비전캠프에 참가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경남 통영서 통일비전캠프에 참가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워싱턴북한선교회

통일 후 북한 선교를 목적으로 지난 2016년 설립한 워싱턴 북한선교회는 오는 8월 탈북 청소년들을 초청해 장래 통일의 일꾼으로 성장시키는 데 앞장서고 있어 워싱턴 동포사회로부터 큰 칭송을 받고 있습니다. 워싱턴 북한선교회 정인량 이사장은 자유아시아방송과 회견에서 이번에 초청되는 탈북 청소년들은 워싱턴 디시 인근 미국 의회와 성경박물관, 뉴욕 관광 등 미국 문화체험을 하게 하고, 미국 유명 아이비리그 대학도 탐방하게 된다면서 이들은 통일된 후 북한교회 재건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목요대담 오늘은 워싱턴 북한선교회가 8월 탈북청소년들 미국 초청과 관련한 소식 정인량 이사장과 인터뷰를 통해 알아봅니다.


올 8월에 한국에 정착해 사는 탈북 청소년들을 미국에 초청한다고 들었습니다.


: 탈북자를 위한 사역을 하면서 중요한 것이 탈북 자녀들을 기독교적 신앙 안에서 잘 인도하는 것이 통일 후에 북한 교회를 재건 한다든지 북한에 복음을 전하는 일이 중요하다고 생각을 하고요. 그래서 탈북자들의 자녀들을 미국에 초청해서 미국 문화를 체험하게 하고 또 그들에게 복음을 전하고 확신시키기 위해 단기간의 제자훈련을 받고 한국으로 들어가서 그들이 예수의 정병으로 통일되는 그날까지 준비하는 것이 저희들의 목적입니다.


이번 행사는 언제 하십니까


: 8월 13일 월요일부터 24일 금요일까지 2주간 진행합니다


탈북 청소년들 초청해서 어떤 행사가 진행되는지요.


: 탈북자녀들이 미국을 동경하고, 물론 한국도 문화가 북한과 대비해서 놀랄 만큼 발전한 나라 이긴 하지만 세계의 중심인 미국 워싱턴에 오기를 원하는 아이들이 많아서 이번에 한 10명에서15명 정도 초청하게 됐습니다. 우선은 미국 문화를 보여 줄 것입니다. 그래서 미국 국회, 국립묘지, 버지니아주 청사 성경박물관 등 관광시키고, 또 뉴욕 그리고 유명한 아이비리그 대학들을 탐방하는 그런 계획들을 가지고 있고요. 그리고 남는 시간에 제자훈련을 하는 프로그램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번에 탈북 청소년들 미국에 초청하게 된 특별한 이유가 있습니까?


: 설립한 지가 2년이 됐는데요. 첫해에 탈북자 출신 이필립 목사가 섬기는 교회 교인들 중심으로 성인들을 초청해 행사했는데 그때 청소년이 2명 왔었어요. 그 두 명이 이곳 미국을 보고 큰 충격을 받고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예수의 제자로 성장하는 것을 목격하고 그때 바로 힌트를 얻었습니다. 이제는 성인들을 초청하는 것보다는 탈북 청소년들을 초청해서 그들에게 그리스도의 복음으로 문명화된 미국을 보여주고 그리고 그들이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예수의 정병이 되게 하면 좋겠다는 생각을 가졌지요. 그래 한국에 여러 단체들과 연계한 결과 이번 행사들을 하게 되었지요. 또 이 기간에 우리가 작년에 했던 북한선교전략 세미나를 8월 18일(토요일) 오전에 열 예정입니다.


북한선교회가 미국 워싱턴 디시에 있어 북한선교 하는데 어떤 유리한 점도 있을까요.


: 제가 생각하기에 북한선교에 타깃을 가지고 한국교회와 이민교회들이 발맞춰서 힘을 합하여 할 이유가 분명히 있다고 생각합니다. 왜냐면 하나님의 선교가 동족 선교에 발맞춰 나가야 할 때가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어떤 분이 그렇게 이야기하더라고요. 땅끝까지 이르러 증인이 되는 것은 예루살렘과 사마리아를 거치지 않고는 온 땅으로 갈 수가 없다. 그렇게 말했는데 제가 생각하기에도 우리 한국의 복음이 들어와서 평양에 불붙어, 온 한국 강토가 복음화됐는데요. 북한 땅이 공산화된 이후에 무신론자들의 세상이 되었지만, 남한의 교회와 이민교회들이 힘을 합해서 우리 동족선교를 해야 하는 그런 중차대한 때라고 보는데, 이 세상의 돌아가는 모든 역사의 흐름을 볼 때 그럴 때가 되지 않았나! 그럴 때 우리가 세계관을 가지고 나가야 하겠다. 그런 생각을 하면서 특별히 워싱턴 북한선교회가 그런 아주 중요한 지리적인 중심점, 워싱턴 D.C.에 있다는 것이 굉장히 아주 하나님의 크신 뜻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좀 힘은 듭니다. 설립한 지 2년밖에 안되었으니까요. 그래서 넷트 워킹하는 일, 굉장히 어려운 일이지만, 그러나 우리가 실망치 않고 계속하려고 합니다. 북한전략세미나도 그런 일환이라고 생각합니다. 언젠가는 워싱턴 D.C. 에서 아주 큰 rally(집회)를 했으면 하는 생각입니다. 전 세계에 흩어져 있는 이민교회 안에 북한 션교에 관심이 있는 지도자들, 한국교회 내의 북한선교의 지도자들을 함께 모시고 워싱턴 D.C.에서 북한에 많은 관심이 있는 주류사회 인사들과 함께 어떻게 하면 한반도 통일과 북한 통일 후에 교회 재건 운동이나 선교 전략을 같이 공유할 수 있을까 그런 프로젝트를 위해 계속 꿈꾸며 나아가고 있습니다.


북한선교와 통일에 재미동포들의 역할도 있겠지요.


: 남한의 교회들이 물론 북한선교와 통일을 위해서 애를 많이 쓰고 있지만, 정치적인 여러 가지 여건으로 해서 이민 교회보다는 많은 제약을 받는 것이 사실일 겁니다. 그러나 이민 교회에는 여러 가지 상황으로 볼 때 보다 더 자유롭게 그리고 폭넓게 북한 선교를 위해서 우리가 도울 수 있는 일들이 많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요는 뿔뿔이 하는 선교, 물론 제각기 하는 선교도 중요합니다. 그것이 더 많으면 많을수록 더 좋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을 뭐 비판하거나 비난 할 것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보다 더 큰 일을 하기 위해서는 매번 같이 할 수는 없지만, 일년에 한번 모여서 함께 brainstorming(창조적 집단 사고법)을 한다든지 taskforce(대책본부)을 구성해서 어떤 큰 목적을 위해 하나 둘 정도의 프로그램을 함께 공유하면서 나가면 좋지 않겠는가! 그런 생각을 할 때에 특별히 미주에 있는 이민교회들이 하여야 할 일이 매우 크다고 봅니다. 그 일 예로 작년에 워싱턴 열린문 교회가 북한선교에 마음을 열어 놓고 교회를 개방하고, 여러 가지 면에서 후원해주신 것에 대해서 너무 감사한데요. 앞으로 그런 교회가 좀 더 많아졌으면 좋겠고, 2018년에 들어와서는 많은 교회들이 작은 교회들이 워싱턴 북한선교에 대한 생각들을 달리해서 조금씩 협력 선교에 동참하는 일들이 있어서 매우 감사하고 그 분들에게 감사를 전합니다.


목요대담 오늘은 워싱턴 북한선교회가 8월 탈북청소년들 미국 초청과 관련한 소식 정인량 이사장과 회견을 통해 알아봤습니다. 지금까지 인터뷰에 RFA 이현기입니다.


Today's KORUS House English class is an article about Chuseok, one of Korea's biggest traditional.....

통일문화산책(축제와 축전)

사진은 중국 중앙발레무용단의 발레무용극 '지젤'의 한 장면. 연합뉴스 제공 00:00/00:00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통일문화산책 진행에 이현기입니다. 우리 조상들이 남겨준 전통문화가 광복 이후 남과 북으로 나뉘어져 지금도 생..

통일문화산책(남북한의 식물원)

북한 중앙식물원을 찾은 학생들이 식물 관찰 학습을 하는 모습. 연합뉴스 제공 00:00/00:00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통일문화산책 진행에 이현기입니다. 우리 조상들이 남겨준 전통문화가 광복 이후 남과 북으로 나뉘어져 지금도 ..

탈북자들이 바라는 정상회담 의제는

남과 북 사이에 위치한 판문점이 표기된 지도의 모습. 남북정상회담은 오는 27일 판문점에서 열릴 예정이다. ASSOCIATED PRESS k042518fe-hk.mp3 00:00/00:00 오는 27일 남북정상회담을 앞두고 한..

노폭 NATO 축제서 6.25전쟁 특별 사진전

안재철 이사장이 지난 2015년 6.25를 맞아 백악관 앞에서 사진을 전시하고 있다. 사진제공 : 월드피스 자유연합 00:00/00:00 지난 16년간 한국과 미국 등 국내외에서 ‘생명의 항해 6.25전쟁 사진전’을 펼치고 있..

2015년 시애틀 탈북자 통일 선교 대회 특집 1부:나는 보았네
뉴저지 정성호 원로목사의 신간
뉴저지 정성호 원로목사의 신간
뉴저지 정성호 원로목사의 신간
세계평화를 위한 중대한 제언-뉴욕 서병선-


 

티스토리 툴바